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4월 24일 수 서울 17.7℃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더 뱅커‘ 안우연, 감사실 공식 첫 회식에서 ‘병나발‘ 패기 뿜뿜
기사입력 2019.04.17 15:13:1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김소연 기자]

'더 뱅커’ 안우연이 감사실 공식 첫 회식자리에서 ‘병나발’을 부는 모습이 포착됐다.

MBC 수목 드라마 '더 뱅커'(극본 서은정, 오혜란, 배상욱, 연출 이재진) 측은 17일 감사 노대호(김상중 분), 서보걸(안우연 분), 장미호(신도현 분), 문홍주(차인하 분)까지 감사실 완전체의 공식 첫 회식 모습이 담긴 스틸을 공개했다.

'더 뱅커'는 대한은행 대기발령 1순위 지점장 노대호가 뜻밖에 본점의 감사로 승진해 '능력치 만렙' 감사실 요원들과 함께 조직의 부정부패 사건들을 파헤치는 금융 오피스 수사극.

공개된 사진 속에는 대한은행의 부정부패 사건들을 파헤치며 활약을 펼치고 있는 감사실 식구들의 화기애애한 회식 현장이 담겨 있어 눈길을 모은다. 이는 육부행장(안내상 분)의 불법 대출 승인과 배임 사건을 시작으로 도전무(서이숙 분)의 채용 비리 사건까지 일사천리로 해결한 이들이 갖는 첫 공식 회식 현장으로 자신감 충만한 분위기와 더욱 단단해진 팀워크를 고스란히 전해준다.


특히 감사실의 행동파 요원인 보걸이 열정과 패기 넘치는 모습으로 ‘병나발’을 부는 모습이 포착돼 시선을 강탈한다. 대호도 한껏 놀란 표정을 짓고 있어 웃음을 자아내는 가운데, 보걸이 왜 첫 회식자리에서 홀로 소주를 병째로 원샷 하고 있는지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이어진 사진에서 보걸을 수상하게 쳐다보는 미호의 모습과 뭔가 억울한 듯한 표정의 보걸의 모습도 포착돼 두 사람 사이에 묘한 분위기를 예상케 만든다.

'더 뱅커' 측은 "감사실의 활약이 더해질수록 이들의 팀워크 또한 더욱 탄탄해지고 있다”면서 “김상중을 중심으로 안우연-신도현-차인하의 찰진 호흡과 대한은행의 부정부패에 맞서 싸우는 감사실의 활약을 앞으로도 계속 지켜봐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김상중을 비롯해 채시라, 유동근이 이끄는 금융 오피스 수사극 '더 뱅커'는 오늘(17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ksy70111@mkinternet.com

사진제공| MBC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