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4월 20일 토 서울 12.5℃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극한직업’ 800만↑연휴 극장가 올킬…‘뺑반’VS‘드래곤3’ 2·3위 접전
기사입력 2019.02.05 07:43:1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예상 대로 '극한 직업'(감독 이병헌)이 설 연휴 극장가를 장악했다. 날마다 기록을 갱신하며 개봉 13일 만에 800만 관객을 돌파, 천만 영화를 향해 질주 중이다.

해체 위기의 마약반 5인방이 범죄조직 소탕을 위해 위장창업한 ‘마약치킨’이 일약 맛집으로 입소문을 타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코믹 수사극이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의 배급사 집계에 따르면 영화는 4일 오후 5시 5분 누적 관객수 8,003,703명을 달성했다.
2월 1일 500만, 2월 2일 600만, 2월 3일 700만 관객을 차례로 돌파한 데 어어 하루만에 또다시 800만 관객을 돌파해 놀라움을 더했다.
또한 '국제시장'(21일), '아바타'(25일), '베테랑'(18일), '괴물'(20일), '도둑들'(16일), '7번방의 선물'(25일), '암살'(17일), '광해, 왕이 된 남자'(25일) 까지 역대 영화 흥행 순위 3위부터 10위까지의 작품들보다 빠른 속도로 800만을 돌파했다.

역대 코미디 영화 흥행 4위 '써니'의 최종 스코어를 단 13일 만에 경신한 데 이후 개봉 이후 줄곧 압도적인 스코어로 박스오피스 1위 자리를 지키고 있는 것은 물론, CGV 골든에그지수 97%, 네이버 관람객 평점 9.33 등 관객들의 뜨거운 호평과 함께 신작들의 공세에도 예매율 1위 자리를 수성하고 있다.

한편, 2위는 ‘뺑반’으로 같은 기간 18만 744명의 관객을 동원, 총 누적관객수 114만 3750명으로 개봉 6일 만에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 3위는 ‘드래곤 길들이기3’로 12만 3379명의 관객을 추가하며 총 누적관객수 74만 7074명을 나타냈다.

kiki2022@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