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2월 24일 일 서울 1.5℃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씨네타운’ 박정민 “잘생겨진 비결? ’타짜’ 촬영 앞두고 급하게 살 뺐다”
기사입력 2019.02.07 16:18:0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최지원 인턴기자]

배우 박정민이 다이어트 성공으로 완성한 훈훈한 외모를 뽐냈다.

7일 방송된 SBS 파워FM ‘박선영의 씨네타운’(이하 ‘씨네타운’)의 ‘씨네초대석’코너에는 영화 ‘사바하’로 돌아온 박정민이 출연했다.

이날 박정민은 한층 더 날렵해진 턱선과 오뚝해진 콧날을 뽐내 청취자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청취자들은 “못 본 사이 더 잘생겨졌다”, “턱선 무슨 일이냐” 등 외모에 감탄했고, DJ 박선영도 "미모 성수기를 넘어서 난리가 났다"고 극찬했다.
이에 박정민은 쑥스러워 하면서도 “이게 그렇게 놀라운 일인가요”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박정민은 "'미스터 션샤인'에 안창호 선생님 역을 맡아 잠깐 출연한 적이 있다. 살이 너무 쪄서 싸움을 잘하게 생겼더라. TV에 나오는 모습은 김두한이었다. 외모적 고증이 잘 맞지 않는 느낌이 들었다"면서 "영화 '타짜'를 촬영하면서 급하게 다이어트 해야 했다. 운동할 시간이 없으니 무식하게 다이어트했다"고 날렵해진 이유를 밝혔다.

또한 박정민은 영화 '사바하'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이정재에 대해 "굉장히 유쾌했다. 내가 기존에 알고 있던 이미지는 멋진 이미지인데, 장난꾸러기 같은 모습도 있고 유쾌했다"고 말했다.

박정민은 "중학교 때 비디오 빌려보던 때부터 이정재 선배님의 팬이었다. (함께 출연해서)너무 좋았다. 이병헌 선배님이랑 할 때도 그렇고 이정재 선배님도 그렇고 너무 오랫동안 내 안에 대스타였던 영화배우 선배님들이다"라고 팬심을 표출했다.
그는 "앞에서 말을 잘 못한다. 마음을 표현하기 어렵다. 안에서는 흑심을 품고 잇는데 앞에서는 말을 못하니까, 괜히 선배님 하실 때 훔쳐보게 되고 안 계실 때도 현장 편집본을 보면서 배우고 했다"고 이정재에 대한 애정을 표현해 웃음을 더했다.

한편 오는 20일 개봉하는 영화 '사바하'(감독 장재현)는 신흥 종교 집단을 쫓던 박목사(이정재 분)가 의문의 인물과 사건들을 마주하게 되며 시작되는 미스터리 스릴러이다.

jwthe1104@mkinternet.com

사진 | SBS 보이는 라디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