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4월 25일 목 서울 17.1℃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정글의 법칙‘ 갓세븐 유겸, 폭포샤워에서 맨손 물고기사냥까지 ‘훈훈 매력부자‘
기사입력 2019.02.08 11:31:1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성정은 기자]

'정글의 법칙' 갓세븐 유겸이 상남자에서 막내를 오가는 변화무쌍 매력을 뽐낸다.

8일 오후 10시에 방송되는 SBS ‘정글의 법칙 in 북마리아나’에서 갓세븐 유겸의 ‘하드캐리’ 정글 생존기가 펼쳐진다.

이날 방송에서 멤버들은 이연복 셰프의 생선탕수를 맛본 뒤 밤 사냥에 돌입했다. 이태곤과 한보름, 갓세븐 유겸은 생존지 앞 바닷가로 물고기 사냥에 나섰고, 이태곤은 낚시의 왕답게 물고기를 발견하는 족족 작살로 명중시키며 원샷원킬 사냥 실력을 선보였다.
반면 유겸은 도구를 쓰지 않고 맨손으로 물고기 사냥에 도전했다. 유겸은 재빠르게 도망 다니는 물고기들을 구석으로 몰며 맨손으로 척척 잡아내며 맨손 사냥의 달인으로 등극했다. 뿐만 아니라 한보름에게도 사냥 기회를 주기 위해 물고기를 한곳으로 몰아줬고 결국 한보름이 사냥에 성공할 수 있도록 도우며 든든한 상남자의 매력을 선보였다.


한편 유겸의 상남자 매력은 다음날 과일 탐사에서도 어김없이 빛났다. 이틀 만에 소금기 없는 민물을 발견한 유겸은 거침없이 상의를 벗어 던지고 물속에 몸을 내던져 정글에서의 첫 샤워를 즐겼다. 이를 본 김윤상 아나운서는 “역시 아이돌이라서 그런지 몸매가 훈훈하다”며 눈을 떼지 못했다.

그러나 갓세븐의 막내에서 정글 상남자로 거듭난 유겸은 탐사 중 발견한 작은 거미에 기겁하며 한없이 작아지는 귀여운 반전 모습까지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 정글을 뒤흔든 매력부자 갓세븐 유겸의 정글 생존기는 8일(금) 오후 10시에 방송되는 '정글의 법칙 in 북마리아나'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sje@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