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4월 24일 수 서울 18.0℃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김보강 측 “무면허 운전 적발로 불구속 입건 맞다…소환 조사 날짜 미정“
기사입력 2019.02.08 17:13:0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배우 김보강이 무면허 운전 혐의로 불구속 입건된 가운데 소속사가 입장을 밝혔다.

김보강의 소속사 에너제딕컴퍼니 관계자는 8일 매일경제 스타투데이에 "김보강이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불구속 입건된 것이 맞다. 아직 소환 조사 날짜는 나오지 않았다. 죄송하다"고 밝혔다.
앞서 서울 강남경찰서는 도로교통법 위반(무면허운전) 혐의로 김보강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8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김보강은 7일 오후 10시40분쯤 강남구 역삼동의 한 거리에서 무면허로 운전하다 경찰에 덜미를 잡혔다. 김보강은 무면허 운전으로 걸리기 전 또 다른 교통법규도 위반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 김보강은 지난해 8월 음주운전으로 면허취소가 된 상태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조만간 김씨를 소환해 무면허 운전을 한 경위 등을 조사할 예정이다.

한편 김보강은 2007년 창작뮤지컬 ‘마리아 마리아’를 통해 데뷔한 뒤 다양한 작품에 출연했다. 최근에는 영화 ‘머니백’, 드라마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 등에서 조연을 맡았다. 최근에는 올리브 ‘은주의 방’에 출연하기도 했다.

shinye@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