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2월 21일 목 서울 -0.1℃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현아 SNS 사진에 외국인 누리꾼 “피임약 아냐?“ 해프닝(ft. 추억의 과자)
기사입력 2019.02.08 17:17:09 | 최종수정 2019.02.08 21:33:4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김소연 기자]

가수 현아가 일부 외국인 누리꾼들로부터 엉뚱한 오해를 받았다.

현아는 지난 7일 인스타그램에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에는 2030세대들이 어린 시절 즐겨 먹었던 아폴로와 모래시계 용기에 든 별사탕, 분홍색 사탕 등이 담겼다.


문제가 된 것은 한 알씩 포장된 분홍색 사탕. 생김새가 알약을 포장한 것 같아 일부 외국인 누리꾼들 사이에서 "피임약"이 아니냐는 반응이 나왔다.

본문이미지


현아가 오해를 사자 국내 누리꾼들은 "피임약이 아니고 사탕 '꼬꼬마 코코볼'"이라고 현아를 대신해 해명했다.

한편, 현아는 지난 8월 SNS를 통해 이던과 열애를 고백한 후 공개 연애를 하고 있다. 현아와 이던은 지난해 큐브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해지했으며 최근 싸이가 설립한 엔터테인먼트 피네이션과 전속 계약을 맺었다.

ksy70111@mkinternet.com

사진| 현아 SNS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