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4월 24일 수 서울 18.0℃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MK이슈]‘무면허 뺑소니 음주운전‘ 손승원, 오늘(11일) 첫 공판…‘윤창호법‘ 1호 연예인
기사입력 2019.02.11 07:01:02 | 최종수정 2019.02.11 08:06:0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김소연 기자]

배우 손승원의 음주운전과 특가법상 도주치상 혐의 등에 대한 재판이 오늘(11일) 시작된다.

이날 오전 11시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는 손승원의 첫 공판기일이 열린다.

손승원은 앞서 지난해 12월 26일 새벽 4시 20분께 서울시 강남구 청담동에서 부친 소유의 벤츠 차량을 만취 상태로 몰다가 마주 오던 차량을 들이받았다. 손승원은 교통사고를 낸 뒤 아무런 조치를 취하지 않고 150m가량 도주했으나 인근에 있던 시민과 택시 등이 승용차 앞을 가로막아 붙잡혔다.
피해 차량에 타고 있던 2명이 부상을 입은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손승원의 혈중 알코올 농도는 0.206%로 면허 취소 수준이었으며 이미 면허가 취소된 무면허 상태로 음주운전을 한 것으로 드러났다.

이에 손승원은 음주운전 처벌을 강화한 '윤창호법'으로 불리는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위험운전치상 및 도주치상, 도로교통법상 무면허운전, 음주운전, 사고 후 미조치 등 5개 혐의를 받아 구속, '윤창호법' 적용 첫 연예인이라는 오명을 얻었다.

한편, 손승원은 드라마 '청춘시대' 시리즈, '으라차차 와이키키' 등으로 안방극장에 얼굴을 알린 배우로 최근까지 뮤지컬 '랭보' 무대에 서는 등 활발한 활동을 해왔다. 손승원의 차량에 동승했던 사람은 뮤지컬 '랭보'에 함께 출연 중이던 배우 정휘였으며 두 사람은 사고 후 '랭보'에서 하차했다.

ksy70111@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