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2월 19일 화 서울 0.3℃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얼마예요’ 오정태 아내 백아영 “남편 얄미운 유전자 똑닮은 딸, 고민”
기사입력 2019.02.11 14:08:0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우주 인턴기자]

‘얼마예요’ 백아영이 남편 오정태의 얄미운 유전자를 공개하며 이를 쏙 빼닮은 딸에 대한 고민을 공개한다.

오늘(11일) 밤 10시에 방송되는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인생감정쇼-얼마예요?’에는 ‘피는 못 속여’라는 주제로 ‘내 배우자를 닮은 자식’에 대한 다양한 에피소드를 나눈다.

이날 개그맨 오정태의 아내 백아영은 시어머니부터 남편, 딸까지 3대에 걸쳐 내려오는 유전자에 대한 에피소드를 공개한다.

백아영은 “시어머니께서는 난처한 상황이 생기면 미안하다는 말은 절대 안 하고 얼렁뚱땅 화제를 전환한다”며 “아이를 봐주러 집에 오기로 한 약속 시각에 늦어 시어머니에게 ‘자꾸 늦으시면 제 일도 늦고 아이들 학원도 늦는다’고 말씀 드렸더니 시어머니가 ‘큰딸 감기가 다 나았냐?’고 하더라”라고 말을 돌렸던 일화를 밝혔다.
백아영은 “남편도 마찬가지다. 잔소리를 하면 갑자기 ‘집 벽지 색깔이 예쁘지 않냐?’고 말하며 시어머니와 마찬가지로 얼렁뚱땅 넘어가려는 모습이 똑같다. 그런데 요즘은 첫째 딸까지 그 모습을 따라 하더라”라고 고충을 털어놔 출연자들을 놀라게 한다.

또한 이날 ‘부부 공방전’ 코너의 심판대에는 방송인 로버트 할리와 아내 명현숙이 오른다.


아내 명현숙은 “사람들은 남편이 다정하고 매너 좋은 사람이라고 알고 있지만 완전히 반대다. 굉장히 욱하는 성격이고 아내인 나에게 늘 집이 떠나가라 소리를 지른다”고 폭로하며 운전하는 아내에게 언성을 높이며 잔소리하는 로버트 할리의 모습을 담은 영상을 증거로 제출한다. 이에 로버트 할리는 “아내가 밖에서 나를 바보 취급하기 때문에 내가 목소리를 크게 낼 수밖에 없다”라고 반박하며 불꽃 튀는 공방을 벌인다.

이 밖에도 ‘내 배우자를 닮은 자식’에 대한 다양한 에피소드는 오늘(11일) 밤 10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인생감정쇼-얼마예요?’에서 공개된다.

wjlee@mkinternet.com

사진제공|TV조선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