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4월 19일 금 서울 10.4℃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아이템‘ 진세연 “4년 만의 현대극 도전…사극톤 나올것 같았다“
기사입력 2019.02.11 14:48:0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김소연 기자]

'아이템' 진세연이 오랜만에 현대극에 도전하는 소감을 밝혔다.

1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신사옥에서 MBC 새 월화 드라마 '아이템'(극본 정이도, 연출 김성욱)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김성욱PD와 주지훈, 진세연, 김강우, 김유리, 박원상, 오승훈이 참석했다.

오랜만에 현대극에 출연하는 진세연은 "4년 만에 현대극이라 어색했다"면서 "보조 출연자분들이 현대 옷을 입고 있더라 '그냥 일반인 분인가'라고 생각할 정도로 굉장히 어색했다"면서 웃었다.
이어 "대사 같은 것도 자연스럽게 하려고 연습했다.
저도 모르게 사극톤이 나올 것 같더라. 행동 몸짓 등을 자연스럽게 하려고 했다. 판타지라는 장르 좋아하기도 해서 꼭 해보고 싶다고 생각했다. 너무 영광이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꼴통검사 강곤(주지훈 분)과 프로파일러 신소영(진세연 분)이 특별한 초능력을 가진 '아이템'을 차지하려는 인간들의 욕망 속에 숨겨진 음모와 비밀을 파헤치는 판타지 블록버스터인 '아이템'은 오늘(11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ksy70111@mkinternet.com

사진| 유용석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