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4월 20일 토 서울 12.5℃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김이나, ‘더 팬’ 향한 애정…”감상적 평가 허용한 고마운 프로그램”
기사입력 2019.02.11 15:16:1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우주 인턴기자]

작사가 김이나가 ‘더 팬’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김이나는 지난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절대평가가 아닌 감상적 평가를 허용해주었던 고마운 프로그램. ‘더 팬’이 나에게 던진 질문은 ‘팬이란 무엇인가’ ‘매력이란 무엇인가’ 였고 참가자들에게 던진 질문은 ‘당신이 사랑받고 싶은 모습은 무엇인가’였던 것 같다”고 시작하는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김이나는 “자극적 경쟁요소나 지나친 선곡 개입없이 뮤지션들의 고집을 지켜준 제작진들이 근사했고, ‘프로그램 ‘더 팬’은 여기서 끝이지만 프로젝트 더 팬은 지금부터 시작이다, 앞으로 그들의 앞날을 응원할 것’이라던 피디님의 종방 인사말도 좋았다”며 “팬심 중 하나는 내 아티스트가 덜 타협하고 고집을 부리면서 음악 해도 될 수 있게 응원해주는 마음일 수 있구나 라는 생각. 버텨온 모든 순간이 외로웠을 테니까. 그리고 매력이란 완벽한 모습이 아닌 다치고 모자란 부분의 반대편에 튀어 나와있는 어떤 모습이란 생각. 쏟아지는 의견과 평가 속에서 자기 색을 지켜온 모든 아티스트들이 오래오래 음악 할 수 있기를”이라며 제작진들과 출연진들에 대한 고마움을 드러냈다.

본문이미지
함께 공개된 사진 속에는 SBS 예능프로그램 ‘더 팬’의 종방연 현장이 담겼다.
우승자 카더가든은 제작진들이 준비한 케이크를 얼굴에 맞은 채 행복하게 웃고 있고, 김이나와 보아, 이상민, 유희열 등 출연진들도 함께 셀카를 찍으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지난 9일 종영한 SBS 예능프로그램 ‘더 팬’에서는 카더가든이 신해철의 ‘안녕’과 자작곡 ‘투게더(together)’로 비비를 꺾고 우승했다. 카더가든의 무대에 유희열은 “이 친구의 ‘탈락후보에서 살아 돌아와서 우승을 하겠다’는 말이 사실이구나 라는 생각이 들었다”고, 보아는 “이 무대를 보고 ‘당신의 팬이 아니다’라고 말할 수 없을 정도의 무대였다”고 극찬했다.

최종 우승자 카더가든은 “팬 여러분 감사 드린다. 보잘 것 없는 저를 멋지게 만들어주신 ‘더 팬’ 제작진 여러분, 팬 마스터 분들에 진심으로 감사 드린다”며 눈물을 쏟았다.

한편, 김이나는 지난 2003년 작사가로 활동을 시작해 아이유의 ‘좋은날’, '너랑 나', 브라운 아이드 걸스의 ‘러브’, '아브라카다브라', '어쩌다' 등 지금까지 히트시킨 곡만 100곡이 넘는 스타 작사가이다.

wjlee@mkinternet.com

사진|김이나 SNS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