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2월 24일 일 서울 5.1℃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박해진, 日 팬들과 특별한 밸런타인데이…‘글로벌 팬사랑’
기사입력 2019.02.12 08:42:5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한류스타 박해진이 ‘글로벌 팬 사랑’을 보여주며 일본 팬미팅을 성황리에 이끌었다.

박해진은 11일 일본 도쿄 토요스PIT에서 단독 팬미팅 ‘더 스페셜 밸런타인데이 (The Special Valentine's Day)’를 열고 객석을 가득 메운 1,000여 명의 일본 팬들과 만났다.

사랑을 고백하는 날인 밸런타인데이를 맞아 특별히 준비된 이번 팬미팅은 박해진이 지난해 11월 일본 팬미팅 당시 “곧 다시 만나자”고 팬들에게 약속한 것을 지키기 위해 기획됐다. 당시 하루 만에 전석이 매진되면서 박해진에 대한 뜨거운 글로벌 인기를 실감, 미처 함께 하지 못한 팬들을 위해 이번 팬미팅을 준비하게 된 것.

밸런타인데이를 맞아 박해진에 대한 팬들의 사전 앙케이트를 통한 질의응답, 선물 이벤트, 밸런타인데이 초콜릿 이벤트 등으로 진행된 이번 팬미팅은 어느 때보다 훈훈하고 사랑 넘치는 분위기 속에서 팬들의 열화와 같은 호응을 이끌어냈다.
일본 팬들은 박해진의 장점과 단점, 배우가 되지 않았다면 어떤 직업을 택했을지, 박해진과 데이트를 한다면 어디에 가고 싶은지 등 적극적인 답변을 하며 팬들과 최고의 호흡을 이루었다.


특히 사전 앙케이트 중 “박해진과 시간을 함께 보낼 수 있다면?”이라는 질문에 한 팬은 “종일 요리(삼계탕)를 해달라 하겠다”고 이야기했고, 이에 박해진은 “삼계탕을 해주고 설거지도 내가 하겠다”고 답해 남친의 대명사다운 모습을 보여줬다.

박해진은 위트 있는 모습으로 팬들을 들었다 놨다 하며 화기애애하게 팬미팅을 이끌어갔다.

단체사진 촬영과 로비에서 하이 터치회 등 마지막까지 팬들을 위해 모든 것을 주겠다는 모습을 보여준 박해진은 3시간 동안 행사장을 꽉 채우는 카리스마를 보여줬다.

박해진은 “곧 좋은 작품으로 인사드리고 일본 팬들도 꼭 다시 만나러 오겠다”며 아쉬운 작별을 마무리했다.

happy@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