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2월 24일 일 서울 5.1℃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홍현희 몸무게 66.4kg, 과체중 진단…“한달 후에 5kg을 빼겠다“ 공약
기사입력 2019.02.13 09:04:3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아내의 맛' 개그우먼 홍현희의 몸무게가 공개됐다.

12일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아내의 맛'에서 홍현희는 남편인 인테리어 디자이너 제이쓴과 산부인과를 방문해 임신 전 검사를 받았다.

홍현희는 검사 전 몸무게를 쟀고 몸무게가 66.7kg이 나오자 당황해하며 양말과 시계를 벗었다. 홍현희의 키와 몸무게는 155.1㎝에 66.4㎏로, 과체중이었다.
의사는 "비만 지수(BMI)가 현재 28인데, 25이상이면 과체중이고 30이 넘어가면 비만"이라면서 "지금 중성지방도 고위험군이다.
이제 정신을 차려야 한다"고 말했다.

이후 진행된 초음파 검사에서 의사는 "3㎝에 달하는 지방층이 배에 자리잡아서 뿌옇게 보인다"면서 "운동을 해야한다"고 강조했다. 또 "비만은 임신 중 생기는 모든 합병증과 관련이 있다"며 감량이 필요하다고 조언했다. 이에 홍현희는 "한달 후에 5kg을 빼겠다"고 공약을 걸었다.

shinye@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