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4월 25일 목 서울 17.1℃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해투4‘ 이용진, ‘해투 VS 윤시윤 집들이’…“인턴이라 행사 꼭 참석해야“
기사입력 2019.02.13 13:53:1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김소연 기자]

‘해피투게더4’에 출연한 ‘1박 2일’ 인턴 이용진이 초조한 심정을 고백했다.

오는 14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KBS2 예능 프로그램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는 ‘2019 예능PICK’ 특집 1부로 꾸며져 2019년 예능계를 휘어잡을 남창희, 이용진, 양세찬, 광희, B1A4 신우, 러블리즈 미주가 출연해 불타는 예능 투혼으로 안방극장을 초토화시킬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이용진은 ‘1박 2일’에 출연한 이후 인지도가 급상승했다고 전해 이목을 끌었다. 이용진은 “요즘은 지나가는 할머니, 할아버지들도 절 알아보시고 ‘1박 2일’이라고 부르신다”며 폭발적인 인지도를 공개했다.
나아가 이용진은 “아파트 주민들은 절 ‘오토바이 타고 다니는 애’로만 알고 계셨다”며 ‘1박 2일’ 덕에 아파트 단지 내 일약 스타가 되었다고 말해 폭소를 자아냈다.

하지만 그도 잠시 이용진은 초조함을 드러내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그 이유는 녹화 당일, 이용진이 윤시윤의 집들이에 초대를 받았던 것. 이용진은 “제가 인턴이라 이런 행사에는 꼭 참석해야 한다”며 조마조마한 마음을 드러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전현무는 “지금이라도 가야 되는 것이 아니냐”며 은근슬쩍 이용진의 뒤를 떠밀었고, 급기야 이용진은 ‘해투’와 ‘윤시윤 집들이’를 놓고 고민에 빠져 웃음을 자아냈다.

그런가 하면 유재석은 초조해 하는 이용진을 향해 “’1박 2일’ 정규직 가능할 것 같다”고 호언장담을 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폭풍 감동한 이용진은 “앞으로 어떻게 될 지 모르니 동영상으로 찍어 놓아도 되냐”며 너스레를 떨어 현장을 웃음 바다로 만들었다고.

2019년 예능계를 발칵 뒤집어 놓을 남창희, 이용진, 양세찬, 광희, 신우, 미주가 출연하는 ‘해피투게더4’는 오는 14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ksy70111@mkinternet.com

사진제공| KBS2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