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2월 24일 일 서울 1.5℃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서유리 병완치→성형의혹→직접 해명...“안병증 완치로 되찾은 눈“[MK이슈]
기사입력 2019.02.13 14:37:2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우주 인턴기자]

성우 겸 방송인 서유리가 성형 의혹을 직접 부인하며 안병증 완치를 알려 성형 오해를 일출했다.

서유리는 13일 성형 의혹에 휩싸이자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오래 앓아왔던 갑상선 항진증의 합병증인 안병증을 얼마 전에 완치했다. 예전의 눈을 찾은 기쁨에 잘 나온 사진을 여럿 올렸는데 사진이 과도하게(?) 잘나오는 바람에 많은 분들께 성형 의혹을 드린 게 아닌가 생각 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서유리는 “결론은 성형 안 했고요. 예전의 눈을 되찾았고 여전한 셀기꾼이며 다이어트는 계속하고 있다”며 성형설을 일축했다.
함께 공개된 사진 속에는 서유리의 셀카가 담겼다.

앞서 서유리가 12일 인스타그램에 “라이브 방송 중 리액션에 깊은 자괴감을 느낀 한 사람. ‘나는 몸신이다’ 팀에서 병원졸업 기념으로 꽃이랑 카드. 사랑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근황 사진을 올리면서 성형 의혹이 불거졌다. 사진 속 서유리는 달라진 눈매로 몰라보게 예뻐진 미모를 뽐내 ‘성형설’이 일었던 것.

이에 서유리의 소속사 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 측은 스타투데이에 13일 “서유리는 알다시피 계속해서 방송 출연을 해왔다. 성형을 할 시간이 없었다”라고 성형설을 부인했고, 이어 서유리가 직접 해명하며 논란을 종식시켰다.

서유리는 2016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그레이브스병(갑상선 기능 항진증) 투병 중이라고 고백한 바 있다. 서유리가 최근 완치했다는 안병증은 갑상선 기능 이상으로 생기는 여러 가지 변화로, 안구 돌출이 주요 증상이다.


서유리가 안병증 완치를 알리자 누리꾼들은 "아 그래서 달라보였구나, 유리님 응원해요", "잘 됐네요. 눈이 달라 보여 그런가봐요", "앞으로는 건강하세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서유리는 지난 2008년 대원방송 성우 1기로 데뷔했다. 성우 활동 외에 ‘SNL 코리아’, ‘마이리틀텔레비전’ 등 예능 프로그램에서 넘치는 끼를 발산하며 얼굴을 알렸다. 현재 MBC 표준FM ‘모두의 퀴즈생활, 서유리입니다’를 진행 중이다.

wjlee@mkinternet.com

사진|서유리 SNS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