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2월 24일 일 서울 5.1℃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킬빌‘ 산이, 무대 뒤 스크린에 “I♥몰카“...또 논란
기사입력 2019.02.13 17:33:5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김소연 기자]

'킬빌' 래퍼 산이의 무대 스크린에 'I♥몰카'라는 글자가 새겨졌던 사실이 뒤늦게 알려지며 논란이 일고 있다.

지난달 31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킬빌'에서는 1차 경연 무대가 전파를 탔다. 문제가 된 것은 산이가 자신의 신곡 '워너비 래퍼(Wannabe Rapper)'를 선보이던 무대.

산이가 "I'm feminist (u know)"라는 소절을 부르는 부분에서 무대 뒤편 LED 스크린에 "I♥몰카"라는 글자가 왼쪽 상단과 오른쪽 하단에 한눈에 보일 정도로 큰 글씨로 새겨졌다.

이 사실이 뒤늦게 SNS를 통해 확산되자 누리꾼들은 무대 뒤편에 논란이 될만한 문구가 나온 것과 이 장면이 그대로 방송을 탄데 대해 불쾌감을 드러내고 있다.
또 해당 문구를 띄운 의도에 대해 해명을 요구하고 있다.

이와 관련해 '킬빌' 제작진 측은 13일 매일경제 스타투데이에 "무대를 어떻게 꾸밀지에 대해서는 아티스트들에게 일임했다. 무대 내용과 콘셉트는 아티스트들이 전적으로 맡은 것"이라고 밝혔다.

본문이미지


산이는 지난해 11월 이수역 폭행 사건을 SNS에 올렸다가 논란이 됐다. 이후 '페미니스트' '6.9cm' '웅앵웅' 등 가사에 여혐으로 해석할 수 있는 문구가 들어가 논란이 확산됐다.

지난해 12월에는 전 소속사 브랜뉴뮤직 패밀리콘서트에서 자신을 보이콧하는 일부 팬들을 향해 "제가 여기 오신 워마드, 메갈 너희들한테 한마디 해주고 싶은 건 I Don't give a fuxx. 워마드는 독, 페미니스트 노(no) 너네 정신병"이라며 과격한 말을 해 막말논란에 휩싸이기도 했다.

각종 논란이 이어진 산이는 브랜뉴뮤직과 전속계약을 해지했다. 현재 유튜브를 개설하고 페미니스트를 비판하는 영상과 먹방 등 영상을 공개하고 있다.

ksy70111@mkinternet.com

사진| 스타투데이 DB, MBC 방송화면 캡처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