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2월 23일 토 서울 3.2℃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나영석·정유미 루머 작성·유포자, 13일 검찰 송치
기사입력 2019.02.14 17:26:37 | 최종수정 2019.02.14 17:28:5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나영석 PD와 배우 정유미의 불륜설을 만들어내 유포한 방송작가 등이 무더기로 경찰에 덜미를 잡혔힌 가운데, 이들이 13일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됐다.

서울지방경찰청 사이버수사대는 12일 정보통신망법상 명예훼손 혐의로 불륜설을 최초 작성한 방송작가 이모(30) 씨 등 3명과 이를 블로그나 인터넷 카페에 게시한 간호사 안모(26) 씨 등 6명을 입건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관련 기사에 욕설 댓글을 단 김모(39·무직) 씨도 모욕 혐의로 입건했다.

경찰은 명예훼손 및 모욕죄로 입건된 피의자 10명 가운데 9명을 기소의견을 달아 검찰에 송치했다.

이들은 지난해 10월 14일∼15일 허위 불륜설을 작성·유포해 나영석 PD와 정유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모욕한 혐의를 받고 있다.

happy@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