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패션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5월 25일 목 서울 18.5℃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연예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아이유 “‘사랑이 잘‘, 경험담과는 거리 있다“
기사입력 2017.04.21 16:45:5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박세연 기자]

가수 아이유가 2차 선공개곡 ‘사랑이 잘’에 대해 "경험담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21일 오후 서울 합정동 신한카드판스퀘어 라이브홀에서 아이유 정규 4집 ‘팔레트’ 발매 기념 프레스 음감회가 열렸다.

아이유는 ‘사랑이 잘’에 대해 “제목이 의미심장하다 생각한 적은 없고, 원래 제목은 ‘사랑이 잘 안 돼’였는데 오혁의 제안으로 ‘사랑이 잘’로 했다”고 말했다.

아이유는 “‘사랑이 잘’은 작업 과정에서, 내 경험담을 녹인다기보다는 오혁과 내가 새 캐릭터가 되어 핑퐁처럼 말을 주고받는 식으로 가사 작업을 했다.
내 경험담과는 거리가 좀 먼 곡이다”라고 설명했다.

1년 5개월 만에 새롭게 발표되는 이번 앨범은 아이유 특유의 감성으로 색칠된 10개 트랙으로 채워진다. 아이유의 프로듀싱을 바탕으로 빅뱅 지드래곤, 이병우, 손성제, 이종훈, 선우정아, 오혁, 샘김, 김제휘 등 세대와 장르를 아우르는 최정상급 뮤지션들이 참여한 만큼 높은 완성도를 자랑하며 독창성과 실험적 시도가 돋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앨범은 더블 타이틀 체제로 이뤄졌다.
음반과 동명의 타이틀곡인 ‘팔레트(Palette)’는 아이유가 작사, 작곡한 자작곡으로 지드래곤이 피처링 및 랩 메이킹으로 지원사격, 가요계를 뒤흔들 ‘특급 콜라보레이션’으로 일찌감치 화제를 모았다.

두 번째 타이틀곡 ‘이름에게’는 아이유의 대표 히트곡들의 작사를 도맡았던 김이나 작사가와 아이유의 첫 작사 협업으로 진행된 팝발라드송이다. 아이유의 가장 가까운 음악적 파트너로 데뷔곡 ‘미아’부터 ‘봄, 사랑, 벚꽃 말고, ‘레옹’, ‘스물셋’ 등을 함께 해온 이종훈 작곡가가 작곡, 아이유의 매력을 십분 살렸다.

정규 앨범은 이날 오후 6시 온, 오프라인을 통해 공개된다.

psyon@mk.co.kr/사진 강영국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