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패션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8월 19일 토 서울 27.5℃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연예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류준열 측 “악플러들 민·형사상 조치…강경 대응할 것“
기사입력 2017.04.21 17:55:0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인구 기자]

배우 류준열 측이 악성 댓글을 다는 악플러에 강경 대응할 것이라고 알렸다.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 측은 21일 공식 홈페이지에 "류준열에 대한 일부 네티즌들의 온라인상 허위사실유포, 모욕 등의 행위에 대해서 적극적으로 법적 대응을 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르면 지난해 2월 한 네티즌은 ‘류준열은 일베’라는 취지의 허위 게시물을 올렸고, 게시물을 삭제한 이후에도 빠른 속도로 배우 류준열에 대한 근거 없는 허위 게시물이 파생됐다. 류준열은 일베 활동을 한 사실이 전혀 없다고 입장을 밝혔으나 악성 댓글과 게시물은 지속적으로 게재됐고, 씨제스 측은 악플러들을 고소했다.
악플러들의 선처 호소에도 고소를 취하하지 않았고, 이들은 벌금형이 내려졌다.

씨제스 측은 "류준열의 명예를 훼손하고 인격을 모욕하는 네티즌들은 최근까지도 발견되고 있다. 허위사실을 유포해 배우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인신공격성 댓글과 게시물로 배우를 모욕하는 행위는 모두 명백한 범죄다"고 강조했다.

이어 "씨제스는 향후에도 악성 루머와 허위사실, 인신공격을 내용으로 하는 게시물, 댓글로 배우를 비롯한 여러 사람들의 명예와 인격을 훼손하는 사이버 범죄에 대하여 민·형사상 조치를 불문하고 강경하게 대응할 예정이다"고 경고했다.

in999@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