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패션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8월 22일 화 서울 27.9℃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연예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주먹쥐고 뱃고동‘ 이상민, 촬영 도중 피 본 사연은?
기사입력 2017.05.19 16:42:2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주먹쥐고 뱃고동' 이상민이 배 위에서 벌어진 돌발 상황에 ‘피’를 흘렸다.

20일 토요일 오후 5시 10분에 방송되는 ‘주먹쥐고 뱃고동’에서는 지난주에 이어 경상남도 남해로 떠난 김병만, 이상민, 육중완, 경수진과 신입 어부 허경환, 신원호의 모습이 그려진다. 이 날 이상민은 경수진, 신원호와 함께 봄 바다의 전령사 도다리(문치가자미)를 잡기위해 바다로 나선다.

멤버들이 만선의 기운과 함께 즐겁게 조업을 이어가는 가운데 그물에 걸린 아귀를 떼어내던 이상민이 아귀에 손가락을 물리는 사고를 당했다.
크게 입을 벌리고 있던 아귀가 이상민의 손가락을 먹이로 착각해 갑자기 입을 다물어 버린 것. 깜짝 놀란 이상민은 재빨리 손가락을 빼냈지만 장갑을 뚫고 들어온 아귀의 날카로운 이빨에 상처를 입고 꽤 많은 피를 흘려야 했다.

걱정하는 멤버들에게 이상민은 “아귀가 배 위에서는 한 시도 긴장을 놓쳐서는 안 된다는 걸 다시 한 번 느끼게 해준다”며 웃어보였다. 이상민은 맏형 다운 모습으로 멤버들을 안심시켰지만 상처가 깊어 선장님의 응급 처치를 받아야만 했다는 후문.

바다 위에서 펼쳐지는 예측 불허 조업 현장은 20일 토요일 방송되는 '주먹쥐고 뱃고동'에서 공개된다. 한편, '주먹쥐고 뱃고동'은 이 날 ‘FIFA U-20 월드컵 코리아’ 중계로 평소보다 한 시간 빠른 오후 5시 10분에 방송된다.

shinye@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