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패션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11월 19일 일 서울 -4.6℃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연예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강철비’ 정우성 “백과사전 양우석 감독, 볼수록 지루해” 폭소
기사입력 2017.11.15 11:33:1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배우 정우성이 ‘백과사전’으로 불리는 양우석 감독에 대해 돌직구를 날렸다.

정우성은 15일 오전 압구정 CGV에서 열린 영화 ‘강철비’ 제작보고회에서 “양우석 감독님과 첫 번째 만남은 신선하다. 그런데 두 번째 만남부터는 지루해진다”고 말해 장내를 폭소케했다.

그는 “만나서 시답지 않은 대화도 하고 그래야 하는데 전문적인 지식만 얘기한다”면서 “특히 세 번째 만남에선 질문을 하면 안 된다. 내 이야기만 해야 한다”고 농을 던져 또 한번 웃음을 안겼다.

‘강철비’(양우석 감독)는 한국영화 최초로 핵전쟁을 소재로 다룬 작품으로 북한 내 쿠데타가 발생하고, 북한 권력 1호가 남한으로 긴급히 넘어오면서 펼쳐지는 첩보 액션 블록버스터다. 12월 개봉.

사진 강영국 기자/ kiki2022@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