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4월 26일 목 서울 10.0℃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연예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전신마취 수술만 5번 째”...가수 간종욱, 희귀성 난치병 투병 고백
기사입력 2018.04.16 16:51:09 | 최종수정 2018.04.16 17:36:3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다겸 기자]

가수 간종욱이 희귀성 난치병 투병 중임을 고백했다.

간종욱은 16일 인스타그램에 "다시 입장. 재수술 두려움 그러나 이겨내야지 인생이 드라마네. 전신마취 수술만 5번째네..휴"라는 글과 함께 병원에서 링거를 맞고 있는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그는 #재입장 #제발 #마지막이길 #여보 미안해 고마워 사랑해# 기다려 아들 딸 #아빠 이겨낼게 등의 해시태그를 달았다.

간종욱은 앞서 3일 “올해 갑자기 찾아온 희귀성난치병인 후종인대골화증이 생겼네요. 왜 생기는지는 불명이고 목에 인대가 뼈로 변하여 신경을 눌러 사지마비가 올수 있는 무서운 병이더군요. 저의 경우 정도가 심해 자그마한 충격에도 마비가 올수 있는 상황이라 급하게 수술을 했습니다”라고 밝히기도 했다.

이어 그는 “그전에 척추 수술을 이겨 냈듯이 다시 재활하여 건강한 모습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파이팅 하겠습니다! 걱정해주신 모든 분들 다시 한 번 감사드려요”라고 병을 이겨낼 의지를 드러냈다.

한편 2004년 1집 앨범 ‘Distinction’으로 데뷔한 간종욱은 이후 형인 간종우와 함께 듀오 제이투를 결성, 2010년 '행방불명'을 발표했다.

trdk0114@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