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11월 14일 수 서울 10.5℃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연예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이유영 측 “영화 촬영 중 경미한 부상, 병원서 정밀검사 중“
기사입력 2018.09.12 10:39:44 | 최종수정 2018.09.12 10:47:4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양소영 기자]

배우 이유영이 영화 ‘디바’ 촬영 중 경미한 부상을 입었다.

이유영 측 관계자는 12일 매일경제 스타투데이에 “이유영이 영화 촬영을 하다가 경미한 부상을 입었다”며 “안전을 위해 현재 병원에서 정밀 검사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영화나 드라마 촬영에는 크게 지장이 없을 것 같다”고 덧붙였다.

앞서 한 매체는 이유영이 지난 11일 영화 ‘디바’ 촬영 중 갈비뼈 부근을 다쳤다고 보도했다.
이유영은 통증을 호소, 병원에서 정밀 검사를 받고 있다.

이유영은 현재 신민아와 함께 영화 ‘디바’를 촬영 중이다. ‘디바’는 다이빙계의 디바 이영이 의문의 사고를 당한 후, 잃었던 기억을 되찾으면서 알게 되는 진실에 대한 미스터리 스릴러다. 이유영은 SBS 드라마 ‘친애하는 판사님께’에서 송소은 역으로 출연 중이다.

skyb1842@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