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11월 15일 목 서울 15.1℃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연예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유튜버 A, 지인 폭행·지구대 난동 실시간 방송해 구속…”구독자 늘리려고”
기사입력 2018.11.09 15:43:00 | 최종수정 2018.11.09 15:44:4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우주 인턴기자]

한 유튜버가 지인에게 폭력을 행사하고, 경찰서 지구대에서 난동을 부리는 장면을 실시간으로 방송해 경찰에 구속됐다.

9일 연합뉴스는 부산 사상경찰서에서 공무집행방해, 특수상해 미수, 상해, 정보통신망법 위반 혐의로 ‘XX노숙자’라는 유튜브 채널 운영자 A씨(48)를 구속한 것이 뒤늦게 알려졌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A씨는 지난달 23일 오후 11시 30분께 부산 사상구 주례지구대를 찾아가 욕설과 함께 경찰관의 멱살을 잡는 등 난동을 부린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조사 결과 A씨는 자신이 폭력적인 내용을 실시간으로 방송한다는 한 누리꾼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관에 항의할 목적으로 지구대를 찾은 것으로 드러냈다.
A씨의 폭행 혐의는 이뿐만이 아니었다. A씨는 9월 13일에도 유튜브 방송 중 지인 부부를 비하했고, 방송을 본 부부가 항의하러 오자 흉기를 휘둘러 위협하고 주먹으로 얼굴을 때린 혐의도 받고 있다.


구독자 1170명을 보유하고 있는 A씨는 구독자를 빨리 늘리려는 욕심에 자극적인 방송을 시작했다. A씨는 9월 28일 실시간 방송 중 시청자 B씨를 죽이겠다고 예고하고 직접 찾아가는 소동을 일으키기도 했다. 당시 A씨는 시청자들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을 향해 “잘못한 것이 있으면 현행범으로 체포하라”고 대들며 노상방뇨하는 장면까지 방송에 내보냈다.

한편, 경찰은 A씨의 여죄를 수사하고 있으며 방송통신심의위원회에 해당 채널을 폐쇄해달라고 요청했다.

wjlee@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