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패션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12월 16일 토 서울 -4.6℃흐림
pre stop next

뉴스 > 방송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MBC노사, 해직자 6명 전원 복직 합의
기사입력 2017.12.08 10:36:4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최승호 MBC 신임 사장이 전국언론노동조합 MBC 본부(MBC노조)와 지난 2012년 해고된 MBC 언론인 6명을 전원 복직하는데 합의했다.

MBC노사는 8일 오전 서울 상암동 MBC사옥 로비에서 진행된 '해고자 복직 노사공동선언' 행사를 통해 공동선언문을 발표했다.

MBC노사는 선언문을 통해 "지난 9년간의 방송장악 역사를 청산하고 시청자의 신뢰를 회복하기 위한 첫걸음으로 해직자 전원을 즉각 복직하는 데 합의한다"며 "강지웅, 박성제, 박성호, 이용마, 정영하, 최승호의 해고를 무효로 하고 8일자로 이들을 전원 복귀시킨다"고 밝혔다.


최 사장은 이날 인사말을 통해 "너무 감격스럽고 고마운 순간"이라며 "여러분의 대표로서 국민께 감사드리고 여러분이 가슴에 품은 꿈을 이룰 수 있도록 모든 일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김연국 노조위원장은 "MBC 구성원 모두와 시청자의 응원에 힘입어 만든 자리"라며 "해직 언론인으로 많이 고생한 최 사장이 시청자만 바라보고 공영방송 종사자로 헌법에 부과된 의무를 다할 수 있도록 환영인사를 드린다"고 답했다.

앞서 MBC는 2012년 공정방송을 요구하며 170일간의 파업을 주도한 것을 문제 삼아 당시 정영하 MBC 노조위원장, 강지웅 노조 사무처장, 이용마 노조 홍보국장, 박성호 MBC 기자협회장을 해고했고 노조위원장 출신인 박성제 기자와 최승호 사장(당시 MBC PD)도 해고했다.

이후 MBC 노조는 MBC를 상대로 해직자 6인의 해고 무효 확인 소송을 제기해 1심, 2심 모두 승소했으나 MBC가 상고해 대법원에 계류 중이다.

[디지털뉴스국 이지영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