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7월 19일 목 서울 28.8℃흐림
pre stop next

뉴스 > 해외연예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키다리 세자매‘ 류효영X류화영, 10살 어린 막냇동생 공개
기사입력 2018.01.03 10:49:03 | 최종수정 2018.01.03 11:05:5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류효영X류화영 세 자매. 사진l 류효영 인스타그램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백민경 인턴기자]

배우 류효영X류화영 쌍둥이 자매가 10살 어린 막냇동생을 공개했다.

류효영은 지난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2018 세 자매, 둘째, 첫째, 셋째. 셋 중에 나만 키가 제일 작다. 막내가 16살이라니. 우리가 26살이라니”란 글과 함께 세 자매의 모습이 담긴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카메라를 향해 뒤돌아 보며 환하게 웃고 있는 세 자매의 모습이 담겨있다.
특히 맨 오른쪽에는 그 동안 알려지지 않았던 막냇동생의 모습이 함께 공개돼 화제가 됐다.
세 자매는 올겨울 대유행한 롱패딩을 나란히 차려입고 우월한 키까지 닮은 모습을 자랑했다.

한편, 류효영은 2018년 상반기에 방영될 TV조선 드라마 ‘대군’ 출연을 확정지었다. 류화영은 2017년 KBS2 드라마 '아버지가 이상해', ‘매드독’에서 열연을 펼치고 '2017 KBS 연기대상' 시상식에서 신인상을 수상했다. 현재는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press@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