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10월 23일 화 서울 11.6℃흐림
pre stop next
  • 홈
  • 주요뉴스
  • 스타인터뷰
  • TV방송
  • 가요음악
  • 영화
  • 해외연예
  • 포토

뉴스 > 브런치 연예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한현정의 직구리뷰]황홀하다, ‘퍼스트맨’
기사입력 2018.10.12 07:45:01 | 최종수정 2018.10.12 08:39:2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한 명의 인간에게는 작은 발걸음이지만, 인류에게는 위대한 도약’

경이롭고도 황홀하다. 특출난 단 한 사람의 이야기가 아닌 특별한 한 걸음을 가능케한 모든 이들의 이야기다. 스크린으로 접할 수 있는 가장 환상적인, 절대 잊을 수 없는 최초의 경험이다. 단지 ‘블록버스터’ 혹은 ‘웰 메미드’란 수식어로는 한참 부족한, 가히 모든 걸 압도하는, ‘퍼스트맨’(감독 다미엔 차젤레)이다.
전세계가 주목하고 있는 기대작 ‘퍼스트맨’이 찬사 속에서 베일을 벗었다. ‘라라랜드’ ‘위플래쉬’ 데이미언 셔젤 감독이 연출을, 그와 ‘라라랜드’를 함께 한 라이언 고슬링이 주연을 맡았다. 이번에도 둘의 만남은 옳았다.

본문이미지
영화는 이제껏 누구도 경험하지 못한 세계에 도전한 우주비행사 닐 암스트롱(1930~2012, 라이언 고슬링)의 뜨겁고도 위대한, 가슴 뭉클한 이야기를 담는다. 1961년부터 1966년 제미니 8호의 도킹 성공을 거쳐, 1969년 아폴로 11호의 달 착륙이 성공하는 시점에 도달하기까지의 실화를 연대기 순으로 따라간다. 지금껏 만나온 우주에 도전하는 우주비행사들의 성공과 실패를 다룬 영화와 비슷한 듯 전혀 다른, 세밀하고도 강력한 드라마를 녹여대 한 차원 높은 경지로 완성됐다.

암스트롱은 동료들과 함께 우주비행사로 혹독한 훈련받고, 준비과정에서 성공과 실패를 거듭한다. 불가능할 것만 같은 미션을 성공시키기까지, 많은 이들의 눈물과 열정, 고통 저마다의 사연이 그리고 감정이 뒤섞여있다. 위대한 업적 이면에 숨겨진 인간적인 면모, 따뜻한 가장에서 치유될 수 없는 상처로 한 동안 가족을 외면하다 다시금 스스로 극복해내고야 마는, 복합적인 의미의 ‘성장’, 나아가 삶에 대한 따뜻하고도 뭉클한 시선이 담겨 있다. 진정 우리가 ‘위대하다’고 말할 수 있는 가치들에 대한 애정이 곳곳에서 느껴진다.

본문이미지
배우들의 연기는 저마다 살아 숨 쉰다. 암스트롱으로 분한 라이언 고슬링을 비롯해 출연하는 모든 배우들의 연기가 그렇다. ‘라라랜드’ 감독다운 완벽한 타이밍에 울려 퍼지는 매력적인 음악은 또 어떻고. 위대한 실화와 그 이면의 세세한 드라마를 완벽한 비율로 버무렸다. 그 모든 것을 담아낸 채 아폴로 11호의 승무원들이 달에 착륙하는 클라이막스는 그야 말로 절정의 감동을 선사한다.

모든 것이 황홀하다. 가슴이 떨리고 저마다의 생각에 빠지게도 한다. 지워지지 않는 잔상이, 가슴 속 뜨거운 불꽃이 솟구쳐 나온다. 단언컨대 올해 최고의 영화다.

한편, ‘퍼스트맨’은 제75회 베니스국제영화제 개막작 선정, 제43회 토론토국제영화제 초청 등 개봉 전 이미 해외 영화제 및 유수의 언론을 통해 호평 받으며 작품성을 증명했다. 국내에서는 지난 7일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를 통해 선공개돼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 냈다. 오는 18일 2D, IMAX 2D, 4DX, SUPER 4D, ATMOS 등 다양한 포맷으로 정식 개봉한다. 12세이상관람가. 러닝타임 141분.

kiki2022@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