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10월 18일 목 서울 18.5℃흐림
pre stop next
  • 홈
  • 주요뉴스
  • 스타인터뷰
  • TV방송
  • 가요음악
  • 영화
  • 해외연예
  • 포토

뉴스 > 툭-TV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툭-TV]‘냉부해’ 고든램지, 이연복 꺾고 우승…강렬·러블리 팔색조 매력
기사입력 2017.12.12 07:58:14 | 최종수정 2017.12.12 08:01:1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냉부해' 고든램지가 이연복 셰프를 꺾고 승리의 기쁨을 만끽하는 한편, 팔색조 매력으로 안방 극장을 사로 잡았다.

지난 11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는 미슐랭 스타만 14개를 보유안 셰프계의 거장 고든램지가 등장해 본격적인 대결에 나섰다.

이날 고든램지는 "초대해 주셔서 감사하다"며 "훌륭한 셰프들에게 둘러 싸여있으니 굉장히 신난다"고 출연 소감을 전했다.

그는 "돌려 말하지 않는다.
잔인하도록 솔직할 것"이라며 "셰프들도 경쟁적인 마인드를 갖춰야 더 강해질 수 있다. 사람들은 나를 인정사정 없는 함께 일하기 힘든 냉혈한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셰프들의 인상에 대해 말하던 중 이연복에 대해 "여유로워서 방금 은퇴한 분처럼 보인다"며 도발을 하기도. 이연복은 이에 "고든램지와 하고 싶다. 고든램지를 은퇴시켜 드리겠다"며 빅매치를 희망했고 두 사람의 대결이 성사됐다.

이후 오승환의 냉장고 속 재료를 확인한 고든램지는 차돌박이 볶음말이를 준비했다. 예상 외 고전 끝에 무사히 15분 만에 요리를 완성한 고든램지는 "정말 짧은 15분이었다. 엄마집 부엌에서 요리한 것 같았다. 뭐가 어디있는지 하나도 모르겠더라"며 소감을 밝혔다.


먼저 오승환은 이연복 셰프 음식의 요리를 맛봤고, "정말 맛있다"며 감탄을 쏟아냈다. 이어 고든램지의 음식을 맛 본 그는 엄지 척 포즈를 취했다. 결국 그의 선택은 고든 램지였다.

고든램지는 "한국 최고의 셰프들인 여러분들에게 감사를 전한다"며 "모두를 영국으로 초대해서 영국 음식으로 다시 한판 붙자"면서 "또 초대해달라. 타이틀 방어전을 하고 싶다"고 말해 환호를 이끌어냈다.

kiki2022@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