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8월 21일 화 서울 30.4℃흐림
pre stop next

뉴스 > 툭-TV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툭-tv] ‘어바웃타임‘ 이상윤♥이성경, 달콤한 키스…본격 로맨스 시작
기사입력 2018.05.30 07:01:05 | 최종수정 2018.05.30 07:41:3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어바웃타임’ 이상윤과 이성경이 키스로 서로의 마음을 확인했다.

29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멈추고 싶은 순간: 어바웃타임’(극본 추혜미, 연출 김형식)에서 이도하(이상윤 분)는 최미카(이성경 분)에게 자신의 진심을 고백했다.

최미카는 이도하의 마음을 거절했다. 그러나 최미카는 이도하의 고백을 거절하며 자리를 피했다.
최미카는 이도하의 고백을 계속해서 떠올렸다. 결국 최미카는 "생각해보니 내가 도망칠 처지가 아니다. 질릴 때까지 옆에 뒀다가 치우는 거. 난 괜찮으니 마음대로 해도 된다"며 이도하가 앞서 건넨 고백 같은 제안을 수락했다.

최미카는 우연히 병원에서 한 남성의 수명 시계가 얼마 남지 않을 것을 보고 그의 뒤를 쫓았다. 그는 이도하의 주치의를 찾아 칼을 휘둘렀다. 남성은 최미카에게 칼날을 휘둘렀고 이도하는 최미카를 막아서도 칼에 맞았다.

최미카는 이도하에게 "사람들의 남은 수명이 내 눈에 보인다.
그리고 무슨 이유인지 이도하 씨 옆에만 있으면 얼마 안 남은 내 시계가 멈춘다. 그래서 이용했다"고 고백했다.

이도하는 최미카의 눈물을 닦으며 "어떤 이유로 내 옆에 있든 상관없다"며 키스했다. 최미카의 수명 시계가 빠르게 역주행하며 앞으로 극전개에 궁금증을 자아냈다.

shinye@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