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패션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12월 13일 수 서울 -8.3℃흐림
pre stop next

뉴스 > 날개_화제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유럽 ‘살충제 달걀‘ 일파만파…덴마크·루마니아서도 발견(종합)
기사입력 2017.08.11 08:59:12 | 최종수정 2017.08.11 09:14:0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피프로닐 스캔들[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유럽내 10개국에 수입…네덜란드·벨기에, 방역업체 등 수사착수 (런던·서울=연합뉴스) 황정우 특파원 박인영 기자 = 장기를 훼손할 수 있는 독성 물질을 함유한 달걀이 유통된다는 파문이 동유럽, 북유럽으로까지 확산했다.

앞서 영국에서도 오염된 달걀 70만 개가 유통된 것으로 파악돼 지금까지 유럽에서 피프로닐 오염 달걀이 발견된 국가는 10곳으로 늘었다.

10일(현지시간) AFP통신, 영국 BBC방송 등에 따르면 덴마크와 루마니아에도 오염된 달걀이 수입된 것으로 확인됐다.

본문이미지

네덜란드서 폐기되는 `살충제 오염 계란` [연합뉴스 자료사진]

덴마크 식품안전 당국은 이날 성명을 내고 유럽에서 가축에 사용이 금지된 살충제 성분 피프로닐에 오염된 달걀 20t이 자국 내에서도 유통됐다고 밝혔다.

피프로닐은 방역업체가 바퀴벌레나 벼룩 같은 해충을 구제하는 데 사용하는 독성물질로 육용가축에 사용하는 게 금지돼 있다.

세계보건기구(WHO)는 피프로닐이 일정 기간 인체에 들어가면 간, 갑상샘, 신장이 망가질 수 있다고 경고하고 있다.

덴마크 당국은 오염된 달걀은 삶은 뒤 껍질이 벗겨져 일반 가정이 아닌 주로 덴마크 내 구내식당이나 케이터링 업체 등에 판매됐다고 설명했다.

당국은 성명에서 "네덜란드에서 검사된 달걀 샘플에서 피프로닐 성분이 검출됐지만, 건강에 유해한 수준은 아니다"라며 "피프로닐은 불법인 만큼 수입업체는 유통된 달걀을 수거해야 한다"고 밝혔다.

앞서 루마니아 보건당국도 이날 1t가량의 피프로닐 오염 달걀을 자국에서 발견했다고 밝혔다.

유럽에서 살충제 오염 달걀 논란이 터진 이후 동유럽 국가에서 오염된 달걀이 발견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독일에서 수입된 문제의 달걀은 액체화된 노른자 형태로 1t가량이 루마니아 서부 지역의 한 창고에서 발견됐다.

오염된 달걀은 아직 루마니아 시장에 유통되지는 않았다고 보건당국의 한 관계자는 전했다.

영국에서는 지금까지 피프로닐에 오염된 달걀 70만개가 수입된 것으로 추산됐다.

식품안전국(FSA)은 이날 홈페이지를 통해 "영국에 수입된 오염된 달걀의 수량은 이전에 파악됐던 2만1천개보다 많은 거의 70만개일 것 같다"고 밝혔다.

이는 영국의 연간 소비량의 0.007%로 공중 보건 위험은 여전히 매우 낮다고 FSA는 덧붙였다.

FSA는 유럽 일부 국가에서는 오염된 달걀이 직접 판매되기도 했지만, 영국에 수입된 달걀은 샌드위치 등 다른 냉장식품들의 재료로 사용됐다고 설명했다.

본문이미지

벨기에에서 피프로닐 파동에 따라 폐기된 계란[AFP=연합뉴스]

이들 오염된 달걀을 재료로 쓴 냉장식품들 일부가 아직 유통기한이 남아있어 현재 매장에서 거둬들이고 있다고 덧붙였다.

FSA는 수거된 냉장식품들과 장소 명단을 공개했다.

앞서 FSA는 지난 7일 성명에서 "영국에서 생산된 달걀이 피프로닐에 오염됐거나 영국 농장에서 피프로닐이 부적절하게 사용됐다는 증거는 없다"며 "영국에서 소비되는 달걀의 85%는 영국산"이라고 말했다.

파문 속에 네덜란드, 벨기에 수사당국은 독성 달걀이 유통된 데 범죄 혐의가 있다고 보고 본격 수사에 들어갔다.

당국은 관련이 있는 것으로 추정되는 8곳을 압수수색했다.

네덜란드 당국은 파문의 진앙으로 거론되는 방역업체 '칙프렌드' 간부 2명을 체포했다.

jungwoo@yna.co.kr, mong0716@yna.co.kr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