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12월 16일 일 서울 -1.7℃흐림
pre stop next

뉴스 > 날개_화제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결혼 4일차‘ 신혼부부 집어삼킨 중국 싱크홀…4명 숨져
기사입력 2018.10.10 15:50:59 | 최종수정 2018.10.10 15:54:0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쓰촨성에서 발생한 싱크홀 [웨이보 캡처]

(상하이=연합뉴스) 차대운 특파원 = 중국 쓰촨성의 한 도시에서 인도에 갑자기 구명이 나는 싱크홀이 발생해 행인 4명이 빠져 숨졌다.

10일 중국 현지 매체들에 따르면 지난 7일 쓰촨성 다저우(達州)시의 버스 터미널 근처 인도 한가운데에 싱크홀이 생기면서 행인 4명이 구멍 안으로 빨려 들어갔다.

이 사고로 23살 동갑내기 신혼부부와 한 부자가 숨졌다.

사고를 당한 부부는 학교 동창 사이로 중국의 국경절 연휴를 맞아 지난 3일 고향에서 결혼식을 치르고 신접살림이 있는 청두(成都)시로 돌아가는 길에 사고를 당한 것으로 전해져 많은 중국 누리꾼들은 안타까움을 나타냈다.

본문이미지

씽크홀 사고로 숨진 신혼부부 [웨이보 캡처]

부부의 시신은 사고 당일 수습됐다.

구조대는 이후 실종된 부자 수색을 벌였지만 이들 역시 9일 오후 시신으로 발견됐다.

이들 부자는 떨어져 살다가 사고 전날 오랜만에 재회한 것으로 전해졌다.

사고 직후 수색·구조 작업이 벌어지는 동안 싱크홀이 추가로 붕괴하면서 구조 작업이 더디게 진행됐다.

충칭일보 인터넷판은 "현지 당국이 아직 이번 사고의 원인을 공개하지 않고 있다"고 전했다.

cha@yna.co.kr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