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패션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3월 26일 일 서울 10.5℃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인기포토N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7년 사랑 결실‘…윤우현·최진이 올봄 결혼
기사입력 2017.02.17 09:49:20 | 최종수정 2017.02.17 10:05:2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인구 기자]

밴드 버즈의 기타리스트 윤우현(36)과 럼블피쉬 보컬 최진이(35)가 올봄 결혼식을 올린다.

17일 버즈 소속사 인넥스트트렌드에 따르면 윤우현 최진이는 오는 3월 26일 서울의 한 한옥 카페에서 백년가약을 맺는다. 결혼식은 일가친척과 지인만 초대해 치러질 예정이다.

윤우현 최진이는 지난 2010년부터 교제한 연예계 공식 커플이다. 관계자는 "두 사람이 오랫 동안 만나면서 결혼 준비를 해왔다. 지인들은 이미 결혼 사실을 알고 있었다"고 했다.


두 사람은 2012년 럼블피쉬의 곡 '너 그렇게 살지 마'를 공동 작곡하면서 불거진 열애설을 인정했다. 2015년에는 KBS 2TV '불후의 명곡'에 버즈와 럼블피쉬로 동반 출연해 애정을 과시했다.

윤우현은 2003년 버즈로 데뷔해 '겁쟁이' '가시'로 사랑 받았다가 팀 해체 이후 2014년부터 버즈 재결합에 합류했다. 최진이는 2004년 럼블피쉬로 활동을 시작해 '예감 좋은 날' '으라차차' 등의 히트곡을 냈다.

in999@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연예 화제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