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패션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9월 23일 토 서울 18.7℃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인기포토N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불륜관계 女배우 캐스팅“…홍상수·김민희 신작에 외신도 관심
기사입력 2017.02.17 13:41:05 | 최종수정 2017.02.17 15:29:1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인구 기자]

불륜 스캔들이 불거진 홍상수 감독과 배우 김민희가 베를린 영화제에 참석해 외신들의 관심을 받았다.

홍 감독, 김민희는 지난 16일 오후(한국시간) 제67회 베를린영화제 경쟁부문 스크링과 기자회견에 신작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로 참석했다. 두 사람은 지난해 6월 불륜설에 휩싸였고, 공식 행사에 함께 등장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유부남 남자와 사랑에 빠진 여배우의 이야기를 담은 '밤의 해변에서 혼자'는 현실 속 홍 감독, 김민희의 상황과 비슷한 상황으로 국내외에서 관심을 받고 있다.
이에 대해 미국 할리우드리포트는 "홍 감독은 자신과 불륜관계에 있는 김민희를 캐스팅해 남자와 여자의 삶에서 사랑이 의미하는 것이 무언인지 탐구하는 주제를 다뤘다"며 "플롯 없이 인간 감정을 냉담하게 연구한다"고 전했다.

버라이어티는 "홍상수가 자신이 좋아하는 주제인 사랑, 외로움을 김민희를 통해 보여줬다"고 설명했다.

홍 감독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자전적 얘기를 영화에 담은 것 아니냐는 질문에 "많은 감독이 자신의 삶을 영화에 녹여낸다.
다만 그것을 '얼마 만큼이나 사용하는가'의 차이일 뿐이다. 나는 많이 사용하는 편이다"고 말했다.

이어 "김민희와 매우 가까운 사이다. 내가 쓴 작품이기 때문에 내 안에 있는 것이 나오는 게 맞지만, 김민희의 대사와 홍상수의 대사가 같이 나오는 것이다"고 덧붙였다.

in999@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