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12월 15일 토 서울 -6.8℃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인기포토N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워너원 옹성우 “별명 옹청이, 반전 이미지 덕에 생겼다”
기사입력 2017.08.07 16:42:2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워너원 옹성우 사진=MBN스타 DB

[MBN스타 신미래 기자] 워너원(Wanna One) 옹성우가 자신의 인기를 느낀 적 있다고 밝혔다.

7일 서울 구로구 고척 스카이돔에서는 워너원의 데뷔 앨범 ‘1X1=1(To Be One)’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가 진행됐다.

이날 옹성우는 “스케줄 소화하고, 앨범 준비해 인기의 체감을 느끼지 못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옹성우는 “그러나 앞서 ‘프로듀스101 시즌2’ 방송 끝나고 어머니와 밖에 일부러 돌아다닌 적 있다.

아들이 많이 사랑받는다는 것을 보여주고 싶었는데 그때 잠깐 인기를 실감한 적 있었다”고 말했다.

그는 “어머니께서 뿌듯해하셨다”며 미소를 지어 웃음을 자아냈다.

또 그는 마음에 드는 별명으로 옹청이를 꼽으면서 “성이 옹씨고, 멍청이를 합쳐 옹청이라고 불러주시더라. 첫인상은 짓고 냉랭할 거 같다는 말이 많았는데 그것과 다른 반전 이미지라고 해 지어주셨다”고 덧붙여 웃음을 더했다.

한편 이날 오후 6시에 발매되는 워너원의 첫 미니앨범 ‘1X1=1(To Be One)’에는 타이틀곡 ‘에너제틱’을 포함해 ‘활활’ ‘To Be One’ ‘Wanna Be’ ‘이자리에’, CD에만 공개되는 ‘나야나’ ‘Never’까지 총 7곡이 수록됐다.

신미래 기자 shinmirae93@mkculture.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