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11월 16일 금 서울 8.7℃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인기포토N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골든슬럼버’, 김유정·정소민·최우식까지 대세 배우 총출동…골든 라인업
기사입력 2018.02.16 11:56:37 | 최종수정 2018.02.16 17:09:0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골든슬럼버’ 김유정 정소민 최우식 사진=CJ엔터테인먼트

[MBN스타 김솔지 기자] 영화 ‘골든슬럼버’가 김유정, 정소민, 최우식까지 충무로 대세 배우들의 출연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골든슬럼버’는 광화문에서 벌어진 대통령 후보 암살사건의 범인으로 지목된 한 남자의 도주극을 그린 영화다.

한국영화의 흥행을 이끌며 극장가를 뜨겁게 달구고 있는 ‘골든슬럼버’가 특별한 존재감으로 충무로를 사로잡은 김유정, 정소민, 최우식의 출연으로 골든 라인업을 완성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다양한 드라마와 영화에 출연하며 탄탄한 연기력을 쌓아 올리며 특유의 사랑스러운 매력으로 남녀노소 관객들을 사로잡은 김유정이 ‘골든슬럼버’에서 아이돌 가수 수아 역으로 분해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택배기사 건우(강동원 분)가 위험에서 구해주며 모범시민으로 선정된 사건의 인물인 수아 역의 김유정은 안정감 있는 연기력으로 사건의 결정적인 역할을 맡았다.

여기에 ‘마음의 소리’의 코믹연기부터 ‘이번 생은 처음이라’의 깊이 있는 연기력으로 인정받은 정소민이 건우의 친구 유미 역으로 분했다.

특히 정소민은 정체를 알 수 없는 친구로 등장해 극 중 강동원과 액션씬을 선보일 것으로 관객들의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여기에 장르와 캐릭터를 넘나들며 개성 있는 연기력으로 주목받은 최우식이 건우의 후배 주호 역으로 분해 극을 풍성하게 만들 예정이다.

건우의 후배 주호 역을 맡은 최우식은 특유의 장난스럽고 귀여운 매력을 발산해 강동원과 새로운 케미스트리를 보여줄 것이다.

이처럼 김유정, 정소민, 최우식까지 충무로 대세 배우들의 합류로 골든 라인업을 더욱 빛낸 ‘골든슬럼버’는 배우들의 다채로운 연기와 특별한 케미스트리로 설날 극장가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