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9월 22일 토 서울 19.5℃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인기포토N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정희’ 윤박 “JYP 신사옥 너무 좋아, 유기농 식당도 가볼 것”
기사입력 2018.07.12 14:04:2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정오의 희망곡` 윤박, 김신영. 사진|MBC 보이는 라디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우주 인턴기자]

배우 윤박이 JYP 엔터테인먼트 신사옥에 대해 언급했다.

윤박은 12일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윤박은 최근 17년 만에 이전한 JYP 엔터테인먼트 신사옥에 대해 “정말 좋다. 이전 후 딱 한 번 가봤는데 대기업에 출근하는 느낌이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윤박은 “아직 유기농 식당을 못 가봤는데 조만간 꼭 가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윤박은 가족 밖에 모르던 아빠 순식(신정근 분)과 마음 약산 엄마 애심(장소연 분), 씩씩한 딸 순영(고나희 분)의 일상에 불청객 재구(윤박 분)이 끼어들면서 시작된 불편한 동거기를 그린 영화 ‘식구’에 출연해 열연을 펼쳤다.

이날 개봉한 ‘식구’는 제 26회 아리조나 국제영화제 최우수 외국영화상과 제2회 시네마 뉴욕시티 필름 페스티벌 최우수 장편영화상을 수상했다

wjlee@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