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7월 16일 월 서울 24.0℃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인기포토N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골목식당‘ 백종원 “‘골목식당‘ 섭외 다 거절, 너무 어려웠다“
기사입력 2018.01.03 14:22:53 | 최종수정 2018.01.03 14:29:4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백종원이 '골목식당' 가게 섭외가 어려웠다고 토로했다.

3일 오후 서울 서대문구의 한카페에서 SBS 금요 예능프로그램 '백종원의 골목식당'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MC 백종원, 유윤재 CP, 김준수 PD가 참석했다.

이날 백종원은 '골목식당' 선정 방식에 대해 "첫번째 식당이 재미있었던게 정말 이 분들은 방송에 나오는 것도 몰랐다.
그래서 다 거절당했다"고 말했다.

이어 "'골목식당'의 경우엔 응원단이 들어와야한다. 그래서 연예인이 장사를 하면서 으쌰으쌰해야할 것 같아서 연예인이 가게를 차렸다"고 덧붙였다.

‘백종원의 골목식당’은 ‘백종원의 3대 천왕’, ‘백종원의 푸드트럭’에 이은 ‘백종원 프로젝트 3탄’이다.
죽어가는 골목을 살리고, 이를 새롭게 리모델링하는 과정을 담아내 거리 심폐소생에 초점을 맞춘다.

개그맨 남창희와 Y2K 출신 고재근이 뭉쳐 서울 이대 앞 한 골목에 백종원의 솔루션을 받아 ‘남고식당’을 전격 오픈할 예정이다. 직접 운영할 식당의 컨셉은 물론 판매할 메뉴와 가격 등을 직접 정해 기존 식당들과 골목 살리기에 나선다.

‘백종원의 골목식당’은 5일 금요일 밤 11시 20분에 첫 방송된다.

shinye@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