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9월 22일 토 서울 20.4℃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인기포토N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서동주, 악플 충격 ‘사지절단‘까지...“마음이 아프다“
기사입력 2018.09.14 09:25:17 | 최종수정 2018.09.14 14:32:1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우주 인턴기자]

이혼한 서정희 서세원의 딸 서동주가 자신을 향한 도 넘은 악플에 충격을 받았다.

서동주는 지난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왜 이렇게까지 심한 말을 하지..이해가 안가네..그냥 열심히 자기 일하고 지내는 사람한테..#마음이아프다#잠도안오고”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한 누리꾼이 서동주 기사에 단 악성댓글이 담겼다. 댓글에는 “서동주, 서정희 사지 절단해서 오체불만족으로 만들고 싶다”라는 충격적인 악플이 담겼다.


‘오체불만족’은 일본인 오토다케 히로타다의 이야기를 담은 책으로, 오토다케 히로타다는 팔다리 없이 태어나 전동 휠체어를 타고 다니지만 의지와 용기로 장애를 극복한 사람이다.

서동주가 공개한 악플에 누리꾼들 역시 경악을 금치 못했다.

누리꾼들은 “인기 많은 사람한테는 안티도 따르나 봐요”, “힘들겠지만 저런 거 신경 쓰지 마세요”, “정상이 아닌 사람은 무시하는 게 상책”, “저 댓글은 꼭 고소하세요”, “동주씨를 응원하는 사람이 100배 더 많아요”, “제정신이 아닌 사람인 듯”, “이런 사람도 있군요.. 제 맘도 이런데 동주씨는 어떨지..더 힘내실 거라 믿어요” 등 다양한 반응으로 서동주를 위로하고 응원했다.

한편, 이혼 후 미국에서 변호사로 활동 중인 서동주는 15일 첫 방송되는 TV조선 예능프로그램 ‘꿈꾸는 사람들이 떠난 도시-라라랜드’에 출연해 일상을 공개한다.

wjlee@mkinternet.com

사진|서동주SNS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