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10월 23일 화 서울 11.6℃흐림
pre stop next
  • 홈
  • 주요뉴스
  • 스타인터뷰
  • TV방송
  • 가요음악
  • 영화
  • 해외연예
  • 포토

뉴스 > 연예 종합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백성현 목격담 “운전자와 함께 만취상태“
백성현 사고 당시 목격자 "사고 수습 하려 했다"
기사입력 2018.10.11 11:16:0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백성현은 지난 10일 음주운전 차량에 동승했다. 경찰이 오기 전까지 수습하려고 한 것으로 알려졌다. /더팩트DB

[더팩트|박슬기 기자] 배우 백성현이 음주운전 동승 사고 당시 현장을 수습하려 했다는 목격담이 나왔다.

스포츠경향은 11일 목격자 ㄴ씨의 말을 빌려 "백성현과 운전자 ㄱ씨 모두 술에 만취된 상태였다"며 "몸을 제대로 가누지 못하고 눈도 풀려 있었다"고 보도했다.

이어 "ㄱ씨의 경우 자동차가 움직일 수 없는 상황에서도 엑셀 페달을 계속 밟고 있었다"고 전했다.

또한 백성현과 ㄱ씨는 경찰이 도착하기 전 사고 현장을 수습하려고 한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이 도착하자 이를 중단했다.

백성현은 지난 1월 해군교육사령부에 입대해 해양 의무 경찰 복무 중이며, 이번 음주운전 방조 사건은 정기 외박 기간 동안 발생했다.

백성현이 탑승한 차량은 이날 오전 1시 40분쯤 제1자유로 문산방향 자유로 분기점에서 1차로를 달리다 미끄러져 중앙분리대를 들이받았다.

운전자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08%로 면허정지에 해당하는 수치였다.

백성현의 소속사 싸이더스HQ는 "좋지 않은 일로 물의를 일으켜 많은 분들께 심려와 실망을 끼쳐드린 점 죄송스럽게 생각하며 깊이 반성하고 있다"는 입장을 밝혔다.



psg@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 특종과 이슈에 강하다! 1등 매체 [더팩트]
- 새로운 주소'TF.co.kr'를 기억해주세요![http://www.TF.co.kr]
- 걸어 다니는 뉴스 [모바일웹] [안드로이드] [아이폰]
- [단독/특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