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패션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2월 20일 화 서울 0.0℃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인기포토N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내 여자“ 슈주 출신 한경, 셀리나 제이드와 열애 공개
기사입력 2018.02.09 18:50:37 | 최종수정 2018.02.09 20:05:5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성정은 기자]

그룹 슈퍼주니어 출신 한경이 중국계 미국 배우 셀리나 제이드와의 열애 사실을 직접 알렸다.

한경은 9일 34번째 생일을 맞아 자신의 웨이보에 "안녕, 34세. 안녕, 나의 여자"라는 글을 올렸다. 아울러 셀리나 제이드의 웨이보 아이디를 링크, 열애 사실을 공개했다. 셀리나 제이드 역시 한경의 글을 가져와 "안녕, 나의 남자"라는 글을 게재해 열애 사실을 인정했다.
한경과 셀리나 제이드는 지난해 중국 영화가 협회에서 진행하는 금계상 시상식에서 시상자로 참여한 뒤 인연을 맺어온 것으로 알려졌다.
셀리나 제이드가 드레스를 입고 계단을 오르내릴 때 한경이 곁에서 잡아준데 대해 SNS에 감사 인사를 했고, 한경이 "영광이었다"는 댓글을 달며 훈훈한 만남을 시작했다.

한경은 지난 2005년 그룹 슈퍼주니어로 데뷔해 많은 활동을 펼쳤지만 2009년 계약해지를 요구하고 중국에서 활동해왔다.

셀리나 제이드는 홍콩 태생의 미국 배우로 중국 이름은 루징샨이다. 미국 드라마 '애로우'에서 샤도 역을 맡았으며, 지난해 약 8200억 원의 수입을 올려 중국 역대 영화 흥행 순위 1위를 기록한 '전랑2'에서 주인공 레이첼 프레스콧 스미스를 맡아 많은 사랑을 받았다.

sje@mkinternet.com

사진|한경, 셀리나 제이드 웨이보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