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투데이

  • 뉴스
  • 스포츠
  • 오피니언
  • 포토
  • 게임
속보
이전 정지 다음
3월 26일 화 서울 17.0℃흐림
pre stop next

뉴스 > 인기포토N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MK이슈] 지드래곤 군복무 특혜 논란에 육군참모총장 “엄중하게 조치할 것”
기사입력 2019.03.15 08:07:24 | 최종수정 2019.03.15 16:53:4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사 나도한마디

본문이미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지드래곤 군복무 특혜 의혹과 관련해 김용우 육군 참모총장이 엄정한 조치를 예고했다.

14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김용우 육군참모총장은 지드래곤(본명 권지용)의 특혜 의혹을 묻는 질문에 “연예인이거나 특정 신분이라고 해서 일반용사와 달리 차별적인 특별 대우받거나 법규에 비정상적으로 적용되는 건, 있을 수 없고, 있어선 안 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엄정하고 공정하게 조치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표창원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지드래곤이 과다한 휴가를 사용하는 등 국방부가 연예인이란 이유로 기강확립을 하지 못했다”고 질의했다.


이에 김용우 참모총장은 “저희가 주어진 법령·규제범위 내에서 적절한 조치를 취하고 있다"”면서도 “공정성 문제의 훼손이 가지 않고, 국민 우려가 없도록 보다 관심을 갖겠다”고 답했다.

지드래곤은 지난해 2월 철원 육군 3사단 백골부대로 입대해 복무 중이다. 발목 불안정증 진단으로 수술을 받고 국군양주병원 1인실에 입원해 특혜 시비에 휘말렸다. 지난 1년 간 100일 이상 부대 밖에 머물러 병가 특혜 의혹이 제기됐다.

happy@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용어사전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

브런치 연예
인기 포토
오늘의 화제
좌쪽이동 우측이동